검색

파주시, 근로자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힘 모았다.

가 -가 +

고태우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1-04-08

 

파주시청


파주시는 근로자 안전보건에 관한 중요사항을 논의하는 1분기 산업안전보건위원회를 개최했다.

회의에서는 노·사 협력체계를 구축해, 작업장 유해위험요인을 식별하기 위한 현장 위험성을 평가하고, 객관화된 결과를 바탕으로 근로자의 안전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또, 「중대재해처벌법」 제정으로 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표면적으로 드러난 산업재해뿐만 아니라 아차사고 발생 우려가 있는 작업장에서도 안전한 작업이 이행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고위험군 작업장에 대해서는 노·사가 합동으로 점검할 예정으로, 유해·위험요인 파악을 위한 현실적인 측면을 고려해 해당부서에 담당자를 지정해 추진할 계획이다.

이종춘 파주시 자치행정국장(안전보건관리책임자)은 “급격한 고령화에 따라 상대적으로 안전에 노출이 많은 단기근로자 재해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라며 근로자의 생명과 건강을 제대로 지키기 위해 적극적인 노·사 협력체계를 구축해 근로자 안전문화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한뉴스. All rights reserved.